길가에 버려지다 파트2 161119

Posted by 한가해 음악방 : 2016. 11. 19. 23:06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냥 막연하게 생각해본다.

계엄령을 발동하길, 지아비처럼.

끝장내길 간절히 빌어본다.

 

길가에 버려지는 건 이제 너희들이라고 얘기할 수 있도록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 «이전 1 2 3 4 5 6 7 8 ··· 312  다음»